• 연구실적

  • 발간자료

  • 발간도서

  • 발간도서 원문보기

  • 프리미엄 리포트

  • 언론보도

  • 인포그래픽

[문화일보] 초미세먼지 해결 위해 석탄·LNG 발전 모두 감축해야
 
2019-03-15 15:39:29

한반도선진화재단 세미나 발제 정용훈 카이스트 교수

“LNG 대도시 위치해 악영향 커 
原電 포함한 전력생산 無탄소화 
최종소비서 전기 확대가 해결책”

“초미세먼지는 직접 배출량 및 간접 배출량 산정, 거리에 따른 농도, 종류, 크기 등이 중요한 변수입니다. 따라서 석탄과 LNG 발전 모두 추가 저감 가능성, 건강상 위험, 농도 기여도 등을 평가해 둘 다 감축에 들어가야 합니다.” 

정용훈(사진) 카이스트 원자력 및 양자공학과 교수는 14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한반도선진화재단 주최로 열린 세미나 ‘미세먼지: 에너지, 건강, 외교’에서 초미세먼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석탄과 LNG 발전을 모두 감축해야 한다고 주장했다. 정 교수는 대안으로 “원자력을 포함한 전력생산의 무(無) 탄소화와 가정·공장·자동차·선박 등 최종 소비단계의 전기 사용 확대가 종합적 해결책”이라고 강조했다.

초미세먼지로 인한 국민 건강 위협과 관련, 정 교수는 “우리나라는 100만 명당 연간 359명이 대기오염으로 인해 조기에 사망한다”며 “2060년에는 1000명 이상으로 늘어날 것으로 예측된다”고 설명했다. 초미세먼지는 탈(脫)원전 정책의 근거로 흔히 언급되는 방사선 피폭 위험보다도 월등히 위험하다는 게 정 교수의 주장이다. 

그는 “초미세먼지 위험은 흡연과 비교하면 10분의 1 수준이지만, 원전 사고 방사선 피폭 위험보다는 100배 수준”이라며 “일본 후쿠시마(福島) 원전 사고의 방사선 피폭 위험은 초미세먼지 측정의 오차범위 수준(∼0.2㎍/㎥)인 데다 우리는 후쿠시마와 같은 사고도 나기 어려운 안전한 환경”이라고 강조했다. 

정 교수는 LNG 발전도 초미세먼지 배출의 원인이 된다고 짚었다. 산업통상자원부가 지난 5일 해명자료를 내 “LNG 발전의 초미세먼지 배출은 석탄 발전의 8분의 1”이라고 밝힌 데 대한 반박이다. 정 교수는 “유럽연합(EU)의 질소산화물 전환계수를 적용하면 석탄 발전의 초미세먼지 배출은 현재의 2배, LNG 발전의 배출은 현재의 8배로 높아질 수 있다”고 지적했다. 또 “초미세먼지는 배출량도 중요하지만, 배출원과의 거리도 중요한데 LNG 연료 발전소들은 주로 대도시에 위치해 영향력이 더 크다”고 설명했다. 

원전을 태양광발전 등 신재생에너지로 대체하자는 주장에 대해 정 교수는 “태양광 중심의 신재생에너지는 전체 전력의 20∼30%가 한계”라며 “나머지 70∼80%의 전력 생산은 보조발전인 LNG 발전이 하게 돼, 원자력이 포함되는 에너지 믹스에 비해 초미세먼지 배출이 많을 수밖에 없다”고 일축했다. 

◆ 기사 원문은 아래를 클릭하시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.

[기사 원문 보기]

  목록  
번호
제목
날짜
1695 [경북도민일보] 초미세먼지, 방사능 피폭보다 100배 위험 19-03-15
1694 [프레시안] 송언석 의원, 미세먼지 대책 마련 에너지·건강·외교 토론회 개최 19-03-15
1693 [한국경제] LNG가 미세먼지 덜 만든다?…"도심 밖 석탄발전보다 악영향" 19-03-15
1692 [한겨레] 한국 “문세먼지” 공격에, 민주 “황세먼지” 반격…‘미세먼지’ 같은 국회 19-03-15
1691 [브레이크 뉴스] 송언석 의원, ‘미세먼지 : 에너지, 건강, 외교 토론회’ 공동 개최 19-03-15
1690 [문화일보] 초미세먼지 해결 위해 석탄·LNG 발전 모두 감축해야 19-03-15
1689 [대구일보] 송언석 의원 · 한반도선진화재단 ‘미세먼지 : 에너지, 건강, 외교 토론.. 19-03-15
1688 [매일일보] 황교안 “文대통령, 미세먼지 거론하다 中에 면박만 들었다더라” 19-03-15
1687 [천지일보] 황교안 “문재인 대통령, 중국에 미세먼지 거론했다 면박 당해” 19-03-15
1686 [아시아경제] 미세먼지법 통과되자 다시 '닥공'…'文정권 책임론' 꺼내든 한국당 19-03-15
1685 [쿠키뉴스] 나경원 “中미세먼지, 대통령도 환경부장관도 똑같은 면박 당했다고 들어” 19-03-15
1684 [스페셜경제] 황교안·나경원 “中에 미세먼지 공동해결 제안 면박들은 文 대통령, 참.. 19-03-15
1683 [전기신문] 한국당 국회서 “미세먼지에 무능한 文정부”성토 19-03-15
1682 [자유한국당] 황교안 당대표, ‘미세먼지: 에너지, 건강, 외교’ 세미나 주요내용[보.. 19-03-15
1681 [브릿지경제] 황교안·나경원 “문재인 정부, 미세먼지에도 거꾸로 탈원전” 19-03-15
1680 [신동아] 글자 풍경 外 19-03-15
1679 [더리더] 황교안 “文대통령, 中 미세먼지 공동 해결 제안에 면박들어” 19-03-15
1678 [NEWS1] 황교안 "文대통령, 中에 미세먼지 거론하다 면박들어" 19-03-15
1677 [뉴데일리] ‘임시정부 수립=건국’ 文정부 주장은 어불성설 19-03-08
1676 [문화일보] “文정부, ‘진보’란 이름으로 수구적 정책 양산…확신에 찬 역사의식 바탕.. 19-03-08
11 12 13 14 15 16 17 18 19 20